모바일메뉴열기

이전사업 소식Ministry of National Defense

언론보도모음

  • 이전사업 소식
  • 언론보도모음
게시판 뷰

글 작성시, 아이핀 인증(G-PIN)을 하셔야 등록이 됩니다.

[대구]  경북도,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발전방향 연구용역’착수(일요신문, 19.08.26.)

  • 작성자roama1
  • 조회수6
  • 등록일2019.09.04
[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최근 들어 글로벌 경제 환경과 더불어 공항의 기능과 역할이 확대되면서 공항은 단순히 항공기의 이착륙과 여객 및 화물수송을 위한 터미널의 기능에서 벗어나 비즈니스 허브, 다중 네트워크로서의 기능이 증가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대구·경북의 관문공항 역할을 수행 할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은 단순히 항공여객·운송의 관문 또는 통로(Gate way)로만 볼 것이 아니라, 신공항건설 및 공항도시 건설을 통해 지역발전의 새로운 경제적 성장거점(Growth pole)으로 활용해야 한다.

이에, 경북도가 지난 23일 도청 회의실에서 용역 수행기관인 한국항공대 산학협력단 및 관계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필요성 및 발전방향 연구 용역’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 날 보고회는 통합신공항 건설에 따른 사회·경제적 효과와 경북의 새로운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공항이전의 필요성 및 당위성의 체계적인 근거 마련을 위한 방향 제시를 위해 추진하게 됐다.

도에 따르면 이번 연구용역은 통합신공항을 통한 경북의 새로운 발전방향 제시, 장래 항공수요 예측 및 신공항 건설규모 분석, 통합신공항 활성화 방안 마련, 공항 신도시 및 기존 산업 발전방향, 항공사 유치 방안, 통합신공항 건설·운영에 따른 사회적·경제적 발전 효과, 경기부양 효과 분석 등에 대해 연구하게 되며, 용역은 한국항공대학교 산학협력단이 금년 12월말까지 수행하게 된다.

특히, 연구용역의 성과물은 통합신공항 이전지 선정 후, 국토교통부의 제3차 항공정책 기본계획과 제6차 공항개발 종합계획에 통합신공항의 개발계획과 투자계획을 반영하기 위한 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배용수 경상북도 건설도시국장은 “통합신공항 건설사업은 도민들이 지금까지 경험해 보지 못한 경상북도의 새로운 대역사로, 경북의 경제·산업발전의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것이다”며 “우리나라 제3의 광역경제권인 대구·경북의 위상에 걸 맞는 비즈니스 허브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공항 활성화와 주변개발을 위한 구체적이고 심도 있는 마스트플랜을 수립하는데 경상북도의 모든 역량을 동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출처 : 일요서울i(http://www.ilyoseoul.co.kr)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