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메뉴열기

이전사업 소식Ministry of National Defense

언론보도모음

  • 이전사업 소식
  • 언론보도모음
게시판 뷰

글 작성시, 아이핀 인증(G-PIN)을 하셔야 등록이 됩니다.

[대구]  의성군 지원안 합의…‘통합신공항 이전 터’ 사실상 확정(KBS뉴스, '20.8.25.)

  • 작성자roama1
  • 조회수23
  • 등록일2020.08.26

[KBS 대구]
[앵커]

통합 신공항 이전 터 최종 선정을 앞두고 의성 지역의 반발이 불거졌는데요.

이에 대구시와 경상북도가 지원 방안을 내놨습니다.

의성군이 지원안을 받아들이면서, 공항 이전 터 선정 작업이 사실상 마무리됐습니다.

김도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군위에만 집중된 각종 지원 방안에 반발해 공항 유치 철회 의사까지 내비쳤던 의성 민심.

대구시와 경상북도가 의성의 민심을 되돌릴만한 지원안을 내놨습니다.

군부대 정문과 영내 주거시설 등 군 관련 시설을 의성에 우선 배치하고, 공항 주변에 조성될 항공물류, 항공정비산업단지 등의 관련 분야 종사자 거주단지도 의성에 짓겠다는 겁니다.

또 신공항과 의성을 잇는 공항철도, 도청과 의성을 연결하는 도로를 개설하고 농식품 산업 클러스터와 관광문화단지도 조성하게 됩니다.

[이철우/경북도지사 : "저희는 군민들의 희생과 소중한 뜻을 잊지 않고, 새로운 하늘길을 통해 의성군이 상생 발전하는데 가능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드립니다."]

의성군은 대구시와 경북도의 제안에 긍정적인 입장을 보였습니다.

[김주수/의성군수 : "앞으로 열심히 우리 정부가 하는 일에 협조해서 원만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통합 신공항 이전 터는 오는 28일 열리는 국방부 선정위원회에서 최종 확정됩니다.

하지만 군위 설득에 한 달, 의성 설득에 또 한 달이 걸리면서 일정은 그만큼 늦춰진 상황.

동시에 2028년 개항을 위해선 다양한 갈등을 잘 관리해야 한다는 숙제도 확인하게 됐습니다.

KBS 뉴스 김도훈입니다.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